페이지 선택

HYU Social Innovation Center

불평등 해소

REDUCED INEQUALITIES

· 다양성을 보장하고 평등한 조직을 만들기 위해 제도와 정책을 수립한다.
· 소수민족, 여성, 장애인 등으로 대표되는 소수인의 입학과 고용에 앞장선다.
불평등 해소

[사랑, 36.5°C] 나눌 수 있어 신바람난 이 남자 - 최종구 (정치외교학 84)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SDGs-10
작성자
작성자
작성일
2019-11-15 11:53
조회
631
고슬고슬하게 지은 고두밥에 누룩을 섞고 물을 부어 한 열흘 묵혀두면 발효가 시작되며 술이 익는다. 물을 술로 만드는 힘은 얼마 안 되는 누룩 한 줌에서 나온다. 적다고 얕보지 마라. 누룩의 미약함이 독 안에 든 물 전체를 바꾸지 않는가. 행복은 어느 한 사람의 초인적 힘으로 만들어지는 물리적 변화가 아니라 내 작은 실천에서 비롯되는 화학적 변화이기 때문이다. 나눔이 그렇다. 글 강현정ㅣ사진 이서연



▲ 최종구 (정치외교학 84)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사회에 기여함으로 내게도 기쁨이

직업을 통해 사회를 이롭게 할 수 있다면 이보다 행복한 일도 없을 것이다. 그래서일까? LCC(저비용항공사)에 대해 설명하는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최종구 동문의 모습에선 신바람이 절로 느껴진다.
“저는 LCC의 존재 자체가 사람들에게 행복을 줬다고 생각합니다. 예전에 항공사가 독과점 체제일 때는 항공요금이 비쌌지만, 저비용항공사가 생기면서 이제는 잘만 고르면 싼 요금으로 여행을 할 수 있게 되지 않았습니까? 우리가 일함으로써 여행의 대중화가 가능해졌으니 그게 바로 보람입니다.”
말 한마디 한마디에서 힘이 넘쳤고, 더 잘해 보고픈 의욕이 옆에 있는 사람에게까지 전해졌다. 무엇이 최 동문을 이토록 신바람 나게 하는 걸까? 어디서 이런 의욕이 샘솟는 걸까?

 

정치외교학 후배들 위해 9년째 십시일반

최종구 동문은 지난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째 정치외교학과 후배들을 위해 매월 3만 원씩 십시일반장학금을 기부해오고 있다. 9년 동안 한 번도 거르지 않고 꾸준히 모교와 끈을 이어오고 있다는 건 단순히 돈만 있다고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 그뿐이 아니다. 최근에는 사회과학대 장학금으로 매년 5백만 원씩 4년간 총 2천만 원 기부를 약정하기도 했다. 작은 관심으로 시작해 나눔의 영역을 점차 확장해 나간 것이다. 그리고 모교에 대한 기부 외에도 일터를 통해 싱글맘을 위한 대만 힐링여행, 홀로 사는 어르신을 위한 제주여행, 쪽방촌 연탄 나눔, 소아암 환우 돕기 등의 봉사활동을 끊임없이 벌여오고 있다.
“큰돈은 아니지만 사회과학대학에 지속적으로 기부하고 싶습니다. 기부도 너무 한 곳으로 몰리는 경향이 있지 않습니까? 사회과학대는 정원수도 점점 줄고 상대적으로 기부도 적은 편이죠. 돈 버는 학문만 할 게 아니라 기초학문에 대한 투자가 필요한데 그게 바로 선진국으로 가는 지름길이라고 생각합니다.”

 

나눔이 주는 짜릿한 카타르시스

도시의 밤하늘엔 별이 하나도 없는 것 같지만 뚫어져라 보고 있으면 저만치 반짝이는 별 하나가 발견되고, 또다시 바라보면 그 옆에 또 하나가 모습을 드러낸다. 나눔도 똑같다. 나누다 보면 나눔이 필요한 곳들이 더 자꾸 눈에 들어오고, 외면할 수 없으니 또 돕게 된다. 그래서 결국 한 걸음을 뗀 사람이 두 번째 세 번째 발걸음도 뗄 수 있게 된다. 최종구 동문은 한사코 큰 금액이 아니라며 손사래를 치지만, 꾸준히 관심을 기울이고 그 영역을 점점 확장한다는 건 나눔의 본질로 그만큼 더 깊숙이 다가가고 있다는 방증이다. 그의 마음 씀이 결코 가볍다 할 수 없다.
“저도 월급쟁이라 큰돈을 척척 기부하지는 못합니다. 하지만 저의 작은 도움이 사회과학대 후배들에게 장학금이나 생활비로 사용될 걸 생각하면 일종의 카타르시스를 느낍니다. 자식들에게도 그렇게 말했습니다. 너희들이 대학 졸업할 때까지 지원해주겠다, 결혼할 때 전세자금 일부를 도와줄 수는 있겠지만, 거기까지가 전부라고요. 엄마 아빠가 시골에서 맨주먹으로 올라와 일군 것이니 그 이상은 욕심내지 말라고 말입니다. 점점 더 삶에 가치를 둘 수 있는 일을 생각하게 됩니다.”

 

나눔, 열심히 살아갈 동력이 돼

나눌수록 기쁨이 배가되는 원리를 어떻게 설명할 수 있을까. 최종구 동문을 보면, 어떤 형태로든 사회를 위해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는 일은 결국 자신의 삶에 의미를 부여하고 더 열심히 살아갈 동력을 제공한다는 사실을 알려준다.
“큰 금액의 기부보다 소액 기부의 가치가 굉장히 소중하다고 생각합니다. 처음이 어렵지 일단 시작하고, 꾸준히 실천하다 보면 누구나 나눔의 기쁨과 보람을 경험하게 될 거라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기사 원문 출처 : http://www.hanyang.ac.kr/surl/Gq5u
전체 851
번호 썸네일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29 차별받을 수 있는 그룹의 불평등 완화를 위한 고용에서의 노력
차별받을 수 있는 그룹의 불평등 완화를 위한 고용에서의 노력
차별받을 수 있는 그룹의 불평등 완화를 위한 고용에서의 노력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768
HY_SDGs 2019.12.26 0 768
28 한양인의 인권보장을 위해 힘쓰는 인권센터
한양인의 인권보장을 위해 힘쓰는 인권센터
한양인의 인권보장을 위해 힘쓰는 인권센터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616
HY_SDGs 2019.12.26 0 616
27 한양대학교 서울캠퍼스 장애인 접근성과 보행권 확보
한양대학교 서울캠퍼스 장애인 접근성과 보행권 확보
한양대학교 서울캠퍼스 장애인 접근성과 보행권 확보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783
HY_SDGs 2019.12.26 0 783
26 접근성을 높여 모두가 느낄 수 있도록 한 아름다운 경관 ‘스마트 둘레길’
접근성을 높여 모두가 느낄 수 있도록 한 아름다운 경관 ‘스마트 둘레길’
접근성을 높여 모두가 느낄 수 있도록 한 아름다운 경관 ‘스마트 둘레길’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605
HY_SDGs 2019.12.26 0 605
25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징검다리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징검다리
장애인과 비장애인 사이의 징검다리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739
HY_SDGs 2019.12.26 0 739
24 한양대학교 피고용인의 권익 보호 방법
한양대학교 피고용인의 권익 보호 방법
한양대학교 피고용인의 권익 보호 방법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476
HY_SDGs 2019.12.26 0 476
23 건학이념을 바탕으로 차별없는 입학정책을 시행하고 있는 한양대학교
건학이념을 바탕으로 차별없는 입학정책을 시행하고 있는 한양대학교
건학이념을 바탕으로 차별없는 입학정책을 시행하고 있는 한양대학교
HY_SDGs | 2019.12.26 | 추천 0 | 조회 542
HY_SDGs 2019.12.26 0 542
22 제8회 자선기금 모금음악회 '사랑과 희망의 하모니'
제8회 자선기금 모금음악회 '사랑과 희망의 하모니'
제8회 자선기금 모금음악회 '사랑과 희망의 하모니'
관리자 | 2019.11.22 | 추천 0 | 조회 976
관리자 2019.11.22 0 976
21 [사랑, 36.5°C] 나눌 수 있어 신바람난 이 남자 - 최종구 (정치외교학 84)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사랑, 36.5°C] 나눌 수 있어 신바람난 이 남자 - 최종구 (정치외교학 84)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사랑, 36.5°C] 나눌 수 있어 신바람난 이 남자 - 최종구 (정치외교학 84) 이스타항공 대표이사
작성자 | 2019.11.15 | 추천 0 | 조회 631
작성자 2019.11.15 0 631
20 [희망, 100°C] 사랑은 또 다른 사랑을 낳고 선한 행동은 세상을 좀 더 살만한 곳으로 만든다 - 김동구 D.K.KIM 재단 이사장
[희망, 100°C] 사랑은 또 다른 사랑을 낳고 선한 행동은 세상을 좀 더 살만한 곳으로 만든다 - 김동구 D.K.KIM 재단 이사장
[희망, 100°C] 사랑은 또 다른 사랑을 낳고 선한 행동은 세상을 좀 더 살만한 곳으로 만든다 - 김동구 D.K.KIM 재단 이사장
작성자 | 2019.11.15 | 추천 0 | 조회 807
작성자 2019.11.15 0 807